달걀네 얼음 별장

egginn.egloos.com

포토로그



아리아 디 오리지네이션(ARIA The ORIGINATION) (3기) 애니 후기 (약식)

  이번에 포스팅할 작품은 아리아 3기인 The ORIGINATION입니다. 올 초에 종영이 된 이후에 봐야지라고 생각만 하고 있다가, 이번에야 기회가 되어서 볼 수 있게 된 작품입니다.

  이미, 1,2기 통합 포스팅을 과거에 했었기 때문에, 전 기수와 비교해서 간단하게 소감 위주로 작성하고 넘기도록 하겠습니다.



  이미 다들 아시겠지만, 아리아는 만화책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현재 일본은 12권 완결이 되었으며, 한국에는 현재 11권까지 나와있습니다. 조만간 국내에도 완결판이 나올 작품이죠.

  전반적으로 따뜻하고 서정적으로, 그러면서도 조용하면서 밝은 느낌으로 최근에 보기 어려운 '긍정요소'를 산더미처럼 품고 있는 작품입니다. 소위 말하는 '치유계'에 있어서는 현존하는 최고봉(..)이라고 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따뜻한 느낌을 불어 넣어주는 대표적인 작품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이번 3기에서도 이러한 기조는 계속 이어지고 있습니다. 내용은 미리니름 문제가 있으니 구체적으로 언급하기는 꺼려집니다만, 여이 작품을 보셨던 분들이라면 당연히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그 결말로 흐르게 됩니다. 사실 작품의 내적 흐름에 비추어 보면, 상당히 파격적인 수준의 반전도 있으니까 기대를 해도 좋겠지만 말이죠.

  애니 파트의 결말은 아마 코믹스 계열하고는 약간의 차이가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 애니에서 추가된 시나리오와 이야기가 좀 더 얽혀서 몇 가지 다른 모습을 비추게 해줍니다. 뭐 전반적인 결말은 동일할 것으로 추측합니다만, (나중에 코믹스 완결판 나오면 봐야겠지만) 크게 차이가 있을 것으로 보이지는 않습니다.

-> 이렇게 표기할 수 밖에 없는 이유는 아직 국내에 완결판이 나오지 않아서 모르기 때문[..]입니다.orz 한가지 확실한 것은 코믹스 결말하고 애니 결말이 절대 똑같을 수는 없다...는 정도겠죠.^~^

  작품이 끝난 후에 다시 회상을 해보면, 계열별로 분류시, 단순한 치유계 속성뿐 아니라 성장 드라마의 모습도 다분히 가지고 있는 작품입니다. 보고 있을때는 워낙 진행 자체가 천천히 흘러서 자각을 하지 못했는데, 다 보고 나니까 이 작품은 전형적인 성장 드라마의 코스를 밟아 갔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이미 설정상으로 준비된 코스대로 천천히, 하지만 꾸준하게 조금씩 진행을 해 나가면서 골에 도착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작품이었죠.

  조금 엉뚱한 생각일 수도 있겠습니다만, '아리아' 시리즈의 전반을 두고 볼 때, 성장형이라는 개념은 단순히 '시나리오'에 국한 된 것 만은 아닙니다. 작품의 전체적인 구성면에서도 화를, 그리고 기를 거듭할 수록 놀라울 수준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먼저, 작화파트를 살펴 보면, 1기보다는 2기쪽의 작화가 비교적 더 나았는데(전부 TVA 기준. 어디까지나 상대적인 느낌이며, 절대적 기준에서라면 1기조차도 평균 이상) 3기의 작화는 그냥 보고 있는 것만으로도 행복해 질 정도로 감동의 작화를 선사하고 있습니다. 도저히 이 작화가 TVA라고는 믿기지 않을 수준의 작화로, 왠만한 DVD 보정판보다 훨씬 뛰어난 작화로 입을 다물어지지 않게 만들 정도였습니다. 아무리 눈을 씻고 봐도 작붕이라고 불릴만한 부분은 도대체가 찾을 수가 없을 정도로, 마치 매 화가 영화판 스케일에 버금갈 정도의 포스를 보여줘서 더 할 나위 없이 훌륭한 모습을 선사해 주었습니다.

  작화 뿐 아니라 연출 면에서도 3기에 이르면 더 할 나위 없이 좋다는 느낌을 선사해 주고 있습니다. 특히 물의 3대 요정의 돌발 상황(..)에 대처하는 이벤트 신이라든가, 아주아주 좁은 수로에서 곤돌라가 전혀 스치지 않고 아슬아슬하게 통과하는 모습의 연출은 정말 작품 내에서도 백미로 꼽힐 정도로 마음에 들었던 부분들입니다. 이 외에도 마음에 드는 장면은 수도 없이 많았습니다만, 대부분 미리 니름이 되기 떄문에 자제하도록 하겠습니다.[..]

  성우진의 연기력 역시 완전히 정착이 되어, 작품 속에서 그대로 녹아들게 됩니다. 사실 1기에 처음 목소리를 들었을 때는 좀 어색했던 부분이 꽤 있었던 것으로 기억을 하고 있습니다만, 3기 정도 되니까 전혀 무리 없이 소화를 해주고 있습니다. 특히 똑같은 대사라고 해도 상황이 다름에 따라서 전혀 다르게 연기를 하여, 그야 말로 '이 캐릭터는 현재 상황에서 이러한 목소리로 이렇게 말을 할 것이다'는 점을 완전하게 살려주었습니다. 정말 천의 목소리를 가진 성우진들의 멋진 연기력을 보여주었습니다.

  이 작품에 있어서 유일하게, 너무너무 안타까운 점이 있다면 바로 '이번이 마지막'이라는 것입니다. 혹시 외전 격으로 OVA가 더 나올 수는 있겠습니다만, 본편은 여기서 종영이 확실합니다. 이만큼 따뜻한 느낌을 선사하는 작품도 없었다는 점에서 정말 아쉽기 그지 없습니다. 그만큼 흠 잡을 곳 없이 멋진 모습을 보여준 작품이었으며, 그간 봤던 수많은 작품 중에서도 단연 정점에 서 있는 작품으로 기억이 될 것 입니다. 

  대략적인 소감은 이정도로 하고 미리니름 설정을 걸고 내용에 대한 언급을 좀 해볼까 합니다. 언제나 그렇듯이, 이 부분 하위 영역은 미리니름(스포일러/네타바레)이 있으므로 아직 작품을 보지 않으신 분들께서는 다른데로 이동하시거나 빠르게 스크롤을 내려주시기 바랍니다.(_ _)











































  먼저 이야기의 흐름에 대해서 언급을 해보면..... (전 아직 11권을 못본 상태라서 제 머리속의 아리아 정보는 1~10권까지입니다.) 그런 상황에서 애니를 보게 되었는데..... 잘은 모르겠지만, 아리스가 페어에서 한번에 프리마로 승격하는 부분은 정말 놀라서 입을 쩌억 벌어질 수 밖에 없었습니다. (뭐 이미 그 이전 연출에서 입은 벌어져 있었지만-_-;) 수많은 분들이 노래처럼 이야기했던 11권의 반전~ 11권의 대 반전~ 이 무엇인지는 모르겠지만...-_-; 정말 예상밖이었죠.(이게 그 반전인지는 11권을 봐야 알겠습니다만[..]) 무엇보다 페어->싱글 코스에서 느긋하게 테스트를 하는 장면에서 페어->싱글 코스의 장갑을 하나 뺴는 것까지는 예상했던 코스였지만 그 다음은 정말 뜨악 했었으니 쇼크가 어찔어찔. 게다가 아리스..... 노래 못 부른다더니 으허허헝 ㅠㅠ....

  본문에서도 이야기를 했었지만, 좁디좁은 수로를 통과하는 부분은 다름이 아니라 아카리의 프리마 승격 시험에 대한 부분입니다. 그 부분 잘 보셨으면 아시겠지만 정말 박을듯 말듯한 아슬아슬한 상황에서 절묘하게 제어해서 나가는 모습은 그야말로 능숙한 프리마의 그 모습이었죠. 1기에서 그 어리버리(..)했던 모습을 생각하면 정말 비약적인 발전이었습니다. -ㅁ-b

  또 하나의 명장면은 역시 아리시아씨의 은퇴 장면이었습니다. 도열한 곤돌라들이 아리시아씨의 은퇴식에 맞춰서 길을 열어주는 모습은 그야말로 장관. 특히 아리시아씨가 노를 아카리에게 넘기고 돌아서는 모습은 정말 연출의 백미였습니다. 더 할 나위 없이 멋졌죠.

  결정타는 역시 마지막의 아이가 들어온 모습[..] 전 너무나 억울하게도-_- 이 부분을 미리니름 당해버려서 가슴을 치고 있었습니다만, 그 분한 마음(..)을 뛰어넘을 정도로 무서운 작화는 정말 포스가 끝장이었습니다. 게다가 아이도 아이지만, 아리시아씨의... 아니아니 아카리의 모습은 의도적으로 아리시아의 그 모습을 그대로 판박이 연출해주는 서비스까지 ㅠㅠ 정말 제작진의 센스는 감동의 도가니였습니다. 

  끝으로.... 미리니름이라서 이쪽에 돌린 부분..... 원래 3기의 부제인 ORIGINATION은 '시작, 기점, 기원'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작품의 마지막에 시작이라는 부제가 붙은 이유는 역시 아카리의 새로운 아리아 컴퍼니의 시작, 그리고 아카리 뿐 아니라 각 등장 인물들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내용이었기 때문이 아닐까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끝은 새로운 출발이라는 의미에서 최종 작의 부제로는 손색이 없다는 느낌입니다.

  정말 앞으로 이러한 스타일의 작품을 더 만나 볼 수 있을까요. 개인적으로 작품의 끝이 이렇게까지 아쉬운 작품은 정말 전례가 없을 정도로 계속 이야기가 진행되었으면 하는 바램이 강합니다. 이제 혹시나 나올지 모르는 OVA를 기다릴 수 밖에 없겠군요. 그리고 부디, 코드 3번좀 제발 나올 수 있기를 바랍니다. 무리라는 것은 알지만 말이죠.orz





















































핑백

  • 달걀네 얼음 별장 : 아리아 전질 독파 2008-07-22 00:03:10 #

    ... ㅁ -bps2 : DVD는 정발 안될까요orz 국내 방영 한걸로 아는데 ㅠㅠ* 참고 링크 (애니 보신분만 보세요)아리아 디 애니메이션(1기) * 더 네츄럴(2기) 포스팅아리아 디 오리지네이션(3기) 포스팅 ... more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알립니다 ♡

1. 공개사진 이미지는 원하시는 분이면 마음대로 퍼가셔도 됩니다. (정사각형 스케일로 맞춘 이미지)

2. 본 블로그는 아래의 CCL을 따르고 있습니다.

Creative Commons License


3. 주인장 애니 클리어 DB은 별도로 정리되어 있습니다.

4. 지인 분들께 부탁

각 포스팅에 대한 이야기는 가급적 댓글로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메신저가 편한건 알지만 다른 분들하고도 생각을 공유하면서 이야기해보고 싶습니다. 그러기 위한 블로그이니까요.

- 고향

국산게임사랑 커뮤니티



- 에그장 배너 (by 진휘)

달걀네 얼음별장